신봉동 아구찜&해물찜 전문점, ‘추가네아구찜’

어가 원조 손맛, 40년 요리경력 오너셰프의 요리를 맛보다

김성현 리포터 2020-05-25

코로나19로 면역력을 각별히 신경 써야 하는 요즘, ‘집콕’으로 떨어진 입맛과 함께 건강 지수도 챙길 수 있는 보양식이 필요하다. 하지만 보양식 대부분이 비싼 가격에 한정된 메뉴이고, 든든하게 배를 채우기란 어려운 것이 사실. 하지만 신봉동 외식타운 맛집 ‘추가네아구찜’에서는 다르다. 맛과 건강, 푸짐한 양까지 일석삼조의 효과를 챙긴 보양식으로 그만인 아귀찜&해물찜이 있기 때문. 신봉동 어가의 창립 주방장이자, 원조 손맛의 주인공이 직접 요리하기에 음식의 맛은 타의 추종을 불허할 정도로 으뜸이다. 불경기에도 가족 단위 외식, 회식 장소로 입소문을 타고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라 할 수 있다.



살이 꽉 찬 아귀와 특제소스의 조화가 일품, ‘아귀찜’
용인 신봉동 외식타운에 위치한 ‘추가네아구찜’에서는 40년 요리경력의 오너셰프가 직접 개발한, 인공조미료가 가미되지 않은 특제 양념을 사용해 아귀찜 고유한 맛을 그대로 전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추가네아구찜’은 그 재료부터가 다르다. 신선한 4미 크기의 굵직한 아귀만을 사용해 통통한 아귀 살을 씹는 식감이 좋을뿐더러 아귀 본연의 맛 역시 그대로 느낄 수 있어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찜 부재료인 콩나물과 미나리도 특제소스와 잘 어우러져 채소만 먹어도 그 맛이 훌륭하다. 이밖에 곤이도 많은 양이 들어있어 골라 먹는 재미도 쏠쏠하다. 아귀찜은 2인, 소자, 중자, 대자 중 고를 수 있으며, 넉넉하게 먹을 수 있는 푸짐한 양을 자랑한다. 찜을 먹은 후에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볶음밥. 깔끔하면서 감칠맛 때문에 아무리 배가 불러도 꼭 맛보길 권한다.

싱싱하고 다양한 해산물 듬뿍, ‘해물찜’
‘추가네아구찜’의 또 다른 인기메뉴 해물찜은 물 좋은 해산물을 한 번에 다양하게 맛볼 수 있어 가성비 면에서 으뜸이라 할 수 있다. 아귀, 꽃게, 새우, 낙지, 대왕 주꾸미 등 푸짐한 해산물과 아삭한 콩나물까지 듬뿍 들어간 해물찜은 ‘추가네아구찜’만의 특제소스인 매콤한 양념 덕분에 중독성 있는 음식으로 이곳을 방문했다면 꼭 맛보아야 할 음식이다. 여러 가지의 해물을 즐길 수 있고 많이 맵지 않아 아이들도 함께 먹을 수 있으므로 가족 단위 고객들에게 사랑받는 메뉴다. 떡도 들어있어 소스와 함께 먹으면 아이들이 좋아하는 떡볶이를 맛보는 느낌도 든다. 해물찜은 소·중·대 크기로 주문할 수 있으며, 해산물의 크기가 모두 큼지막해 먹기 좋게 잘라 놓으면 그 양은 더욱 풍부하다. 찜을 먹은 후 볶음밥은 역시 필수코스.
또한 이곳의 빠지면 섭한 메뉴가 바로 해물전이다. 부추, 양파, 호박 등 다양한 야채와 오징어, 새우 등의 해물이 듬뿍 들어가 해물전의 정수를 맛볼 수 있다. 아이들과 어르신 모두가 즐기기에 안성맞춤 메뉴다. 날씨가 더워짐에 따라 계절메뉴로 냉콩국수도 개시했다고 하니 꼭 한번 맛보시길. 이밖에 아구불고기, 바지락칼국수도 맛볼 수 있다.



내공이 남다른 맛집으로 인정받는 이유, ‘정갈한 밑반찬’       
많은 이들에게 맛집으로 인정받고 사랑받는 데에는 특별한 이유가 분명 있다. 메인 음식뿐만 아니라 서비스로 제공되는 밑반찬 하나하나 정성을 기울인 셰프의 손맛을 맛볼 수 있기 때문일 것이다. 궁채나물로 만든 피클, 백김치, 칵테일 새우 샐러드, 은목이버섯 샐러드, 메밀부침개, 복껍질무침, 곤드레나물 등 부지런히 손을 움직여야 할 정도로 밑반찬 하나하나 맛이 일품이다. 계절마다 날에 따라 변화를 준다고 하니 밑반찬을 맛보기 위해서라도 ‘추가네아구찜’을 방문해야 할 듯하다. 가족 모임, 회식 모임 예약 시 ‘아구탕수’가 서비스로 제공되는 데 맛과 그 양이 훌륭해 메인 메뉴로 올려달라는 고객들의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고.
식사 후 티타임을 가질 수 있는 산뜻한 휴게공간이 마련되어 있고, 테이크 아웃 주문 시 수제과자를 무료 증정하고 있다. 더불어 현재 재난지원금 사용도 가능하니 가족, 친지와 함께 꼭 한번 방문해보길 바란다.  
위치 용인시 수지구 신봉1로 369번길 6-1 1층
문의 031-272-3337

김성현 리포터 kimmy1010@paran.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