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코로나, 이겨내려면...

지역내일 2020-06-25

중국의 우한에서 시작한 코로나, 우리나라에서는 한동안 진정세를 보이더니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전국적으로 확산하며 환자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아직 백신이나 치료제가 나오지 않은 코로나를 이겨내려면 면역력을 키워야 합니다.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
코로나는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는 만큼, 예방이 중요합니다. 잘 아시겠지만, 흐르는 물로 손을 꼼꼼히 자주 씻고, 마스크를 착용하고, 사람이 많은 곳은 방문을 자제하고,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있는 사람과는 접촉을 피해야 합니다. 그리고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는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려야 합니다. 이런 ‘코로나 19 예방 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 코로나 예방의 첫걸음입니다.

면역력 키우기
코로나19의 국내 사망자를 보면 대부분 코혈압 또는 당뇨와 같은 지병을 갖고 있었고, 고령의 환자들이었다고 하지요. 다시 말하면 면역력이 약한 사람이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를 당하기가 더 쉽다는 뜻입니다. 따라서 면역력을 키우는 것은 예방수칙을 잘 지키는 것만큼이나 중요합니다. 면역력을 키우려면 충분히 수면을 취하고, 규칙적 생활을 하고, 스트레스를 관리하는 등 생활 습관 개선을 해야 합니다. 제철 과일이나 제철음식을 이용한 균형 잡힌 식단으로 식사하고, 술이나 인스턴트 식품은 피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적당히 운동을 하는 것도 면역 향상에 도움을 줍니다. 계단을 오르내리거나 간단히 집에서 할 수 있는 스트레칭 등을 꾸준히 하는 것도 좋은 운동 방법이 되겠습니다.

보청기 센터에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서 저희 보청기 센터에서도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먼저 청능사가 마스크를 쓴 채 고객님들을 맞이합니다. 그리고 대기실 탁자 위에는 고객님들을 위한 손세정제가 놓여있지요. 출입문 손잡이에는 구리가 포함되어 있다는 항균필름을 붙여두었습니다. 그리고 일주일에 한 번은 보청기 센터 전체에 연무 방역을 실시합니다. 보청기가 없으면 소리를 듣지 못해 의사소통에 어려움을 겪게 되는 만큼 보청기 센터를 방문하지 않을 수 없게 됩니다. 따라서 보청기 센터에서는 코로나 19 예방 활동을 더욱 철저히 한답니다. 보청기 센터를 방문하실 때는 꼭 마스크를 착용하시고, 도착해서는 손세정제로 손을 깨끗이 해 주세요. 자신의 건강을 지키면서, 청능사나 다른 고객님들의 건강을 지키는 길이기도 하답니다.

코로나19, 모두 함께 노력하여 꼭 이겨내길 바랍니다. 그러려면 예방 수칙을 잘 준수하고, 면역력을 키워야겠습니다.


시그니아 독일 보청기부천센터 이양주 원장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