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톡

솔로몬의 위증

진실을 밝혀내려는 학생들의 작은 외침

박혜영 리포터 2017-01-14

정국고 한 학생인 이소우가 죽었다. 하지만 그가 왜 죽었는지에 대해서는 아직 아무도 제대로 모른다. 결국 학교도 언론도 친구도 모르는 이소우 죽음과 관련된 숨은 진실을 밝혀내자는 내용이 드라마의 주요 줄거리다.

사건의 시작은 이소우 죽음의 미스터리를 풀어낼 열쇠인 한 장의 고발장에서 시작됐다. 그 고발장은 최우혁(백철민 분)이 죽이는 것을 봤다는 내용이다. 하지만 진실을 밝혀내기는 그리 만만치 않다. 사건 당일 최우혁의 알리바이가 성립되고 심지어는 고발장 내용의 진위마저 의심되고 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밝혀내자, 이소우가 왜 죽었는지!’라고 당차게 외치는 서연(김현수 분)의 요구로 정국고 교내 모의재판이 정식으로 열리게 되고 담당 검사, 담당 변호사가 정해져 이소우 죽음에 대한 진실을 하나둘씩 파헤쳐 나가고 있다.

한 학생의 죽음과 관련된 진실이 과연 무엇인지는 아직 아무도 모른다. 특히 어른들은 학생들의 그러한 노력마저 탐탁지 않게 여기고 있다. 어쩌면 알고 있는 그 누군가가 있어도 침묵한 채로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는 게 가장 큰 문제점일지도 모른다. 이런 안타까운 상황들이 진짜 진실은 덮어두고 오직 자신들의 이기심만을 위해 행동하고 있는 특정 정치인들의 행태를 떠올리게 하는 등 요즘의 정치적 상황 등과 맞물려 관심을 끌고 있다.
일본에서 영화로도 상영되는 등 일본 소설의 원작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드라마로 학생들이 진실을 향해 조금씩 나아가는 과정에서 성장을 하게 되는 기본 틀은 동일하다. €
사진 Jtbc <솔로몬의 위증>화면 캡처€

박혜영 리포터 phye022@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지역내일(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