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비프렙 , 업그레이드 된 얼바인 여름방학 캠쿨링

전반기는 4주는 얼바인 애프터스쿨에서, 후반기는 사립학교에서

박혜영 리포터 2019-03-21

미국 서부지역의 교육도시 얼바인에서 매년 알찬 여름방학 캠프를 진행해왔던 아이비프렙이 올해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을 모집하고 있다. 캠프와 스쿨링을 각각 4주간 경험할 수 있는 아이비프렙의 독창적인 프로그램이 올해는 얼바인의 유명 애프터스쿨과의 제휴로 보다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진행된다고 해서 자세히 알아봤다.



유명한 애프터스쿨과 제휴, 알찬 학습 프로그램 진행
오는 7월 20일 경부터 약 8주 동안 진행되는 아이비프렙의 여름방학 캠프와 관련해 김승곤 대표는 “미국에서도 얼바인은 한국의 8학군에 해당하는 교육도시이자 가장 안전한 도시로 손꼽히는 곳입니다. 계획적으로 만들어진 도시라서 깨끗하고 교육 인프라가 잘 되어있어 한국 학부모가 선호하는 지역으로 저희 여름방학 캠프는 일반캠프와 스쿨링을 둘 다 경험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김 대표는 올해 아이비프렙이 진행하는 여름방학 캠프의 가장 큰 변화는 캠프가 진행되는 미국 얼바인시의 유명 애프터스쿨 Slice & Dice Learning Center와 제휴해 보다 알찬 학습 프로그램은 물론 강화된 전문적인 관리와 지도가 이뤄진다고 강조했다. 아이비프렙의 여름 캠프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얼바인의 애프터스쿨은 약 15년의 역사를 지닌 전문 교육기관으로 현지에서도 관리와 학습이 철저하기로 입소문이 나있는 곳이라고 했다.



철저한 보호와 관리로 학습과 체험 가능
아이비프렙에서 이번 여름방학 8주간의 캠프에서 모집하는 대상은 초등학교 2학년부터 중학교 2학년 학생까지다. 전체 인원은 약 10여명 내외로 전반기 4주는 얼바인의 애프터스쿨에서 후반기 4주는 얼바인의 사립학교에서 공부하게 된다. 모집 인원은 현지 사립학교에 배정되는 학년 별 인원이 한정되어 있어 대략 한 학년 당 2명 정도를 모집하고 있다. 김 대표는 초등 2~3학년 학생들의 경우 철저한 보호와 관리로 학습은 물론 다양한 체험을 일찌감치 해볼 수 있어 적극 권하고 싶다고 했다. 또한 최근에는 유학을 계획하고 있는 중학생들도 늘어나 유학 전에 경험삼아 여름방학 캠프를 미리 지원하는 케이스도 많아졌다고 했다.
캠프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현지 애프터스쿨은 얼바인 교육청 인가를 받은 학원으로 얼바인시에서 주최하는 현지 교육 캠프에도 참여하고 있어 아이비프렙의 학생 역시 현지 교육 캠프 참여도 가능하다고 한다.



직영하우스 운영으로 차별화된 관리
아이비프렙의 캠프가 일반 캠프와 차별화되는 점은 바로 홈스테이가 아닌 현지의 직영하우스 운영으로 유학생들도 직영하우스에서 지낸다. 직영하우스는 싱글하우스를 통째로 빌려 캠프기간 동안 약 10여명의 학생들이 생활하는 공간으로 한국 교포인 매니저와 사감이 24시간 상주하면서 학생들을 관리한다. 방과 후에는 직영하우스에서 캠프 기간 동안 수학 과목을 전담해서 지도하는 교사와 함께 수학 공부를 할 수 있어 귀국 후 수학 공부에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해주고 있다. 이외에도 직영하우스가 위치한 단지의 공원, 테니스장, 농구장, 수영장 등의 체육시설을  활용하고 있어 즐기면서 체력단련이 가능하다고 했다. 특히 홈스테이와는 달리 직영하우스에서는 성장기 학생들에게 빼놓을 수 없는 건강한 먹거리 관리가 철저히 이뤄지고 있는 점이 장점이라고 한다.
마지막으로 김 대표는 아이비프렙의 캠프에서는 귀국 후에도 학생은 물론 학부모에게도 만족도가 높아 친밀한 커뮤니티가 유지되고 교육관련 정보 역시 활발하게 교환되고 있다고 귀띔했다.
문의  02-578-4002

박혜영 리포터 phye022@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