닭요리 전문점 ‘공릉닭한마리 마곡나루점’

건강한 닭한마리 요리로 몸보신 하세요~

지역내일 2019-10-10 (수정 2019-10-10 오후 3:26:50)

아침저녁 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니 바야흐로 뜨끈한 국물이 생각나는 계절이다. 닭한마리는 건강한 국물 요리로 손꼽는 메뉴중 하나. 쫄깃한 육질의 닭고기와 채소, 뜨거운 국물에 즉석에서 끓여먹는 칼국수 등 매력적인 맛을 선사하며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고 있다.



몸에 좋은 닭고기, 제대로 섭취하려면?
한국인이 좋아하는 대표적인 음식으로 닭고기를 빼놓을 수 없다. 맛도 맛이지만, 다양한 효능으로 무장해 보양식 요리의 선두를 차지하고 있다. 닭고기의 날개에 많이 함유된 콜라겐 성분은 피부미용과 골다공증에 좋다고 알려져 특히 여성들에게 인기가 좋다. 어린이의 두뇌성장을 돕는 단백질에다 필수아미노산이 풍부하며, 소화가 잘돼 임산부와 노인, 회복기 환자에게도 적극 권장하는 음식이다. 또한 불포화지방산과 리놀에신이 함유되어 있어 암 발생을 억제해주는 것은 물론, 동맥경화와 심장병의 예방에도 도움이 되는 기특한 식재료이다. 닭고기의 효능을 그대로 섭취하려면 건강한 방법으로 요리한 닭한마리가 제격이다.
마곡나루 역 인근에 자리 잡고 있는 ‘공릉닭한마리’는 매일아침 얼리지 않는 국내산 생닭을 사용해 부드러운 육질을 자랑한다. 큼직한 냄비에 실한 닭과 감자, 버섯, 대파, 숙주, 떡 등을 넣고 보글보글 끓여먹는 이 집의 닭한마리는 찬바람 불기 시작하는 요즘, 속을 든든하게 채워줄 보양식으로 손색이 없다.

국내산 생닭과 한방육수로 입맛 사로잡아
이 집의 닭한마리는 국물을 한 입 뜨는 순간, ‘다르다’라는 느낄 수 있다. 한번 방문한 이들이 공릉닭한마리 마곡나루점을 다시 찾는 이유이기도 하다. 각종 육수를 내는 재료에다 황기, 당귀, 엄나무 등 4~5가지의 한약재를 더해 6시간 이상 푹 끓여내기 때문에 진한 감칠맛이 그만이며, 닭고기의 담백한 맛도 한껏 살려준다. 주방에서 3분의 2 정도 익혀져 나오는 닭한마리는 테이블 위에서 다시 한 번 끓여 마지막까지 뜨끈하게 먹을 수 있으며 졸아든 육수는 원하는 만큼 리필된다. 곁들여 먹는 소스는 다진 고추양념 1숟갈에다 다진 마늘과 겨자는 취향대로 넣고 간장소스를 부어 골고루 섞어 만든다. 닭한마리를 더 맛있게 먹으려면 소스에 양배추와 부추 등의 채소를 올려 비벼준 후, 야들야들한 떡과 감자, 부드러운 식감의 닭고기를 찍어먹으면 된다. 남은 국물에 얼큰한 칼국수나 고소한 죽으로 마무리하면 별미가 따로 없다.



다양한 메뉴구성, 모임하기 좋은 공간!
공릉닭한마리 마곡나루점은 깔끔하고 쾌적한 공간에 65명이 식사할 수 있는 테이블을 갖추고 있어 각종 모임이나 회식, 온 가족 외식으로 딱 좋은 장소이다. 닭한마리 메뉴에다 소고기 샤브샤브를 추가해서 먹을 수 있고, 능이버섯 백숙과 닭볶음탕, 차돌숙주볶음, 두부김치, 달걀찜, 각종 전도 준비돼있다. 향후 들깨와 다슬기 백숙도 출시해 주민들의 입맛과 건강을 책임질 예정이다. 공릉닭한마리 마곡나루점의 조윤경 대표는 “닭한마리는 훌륭한 보양식인데다 가성비도 좋은 음식”이라며 “어떤 메뉴를 선택해도 후회하지 않는 맛을 제공하고 있으니 꼭 한번 방문해보시라“고 권했다.

위치 강서구 마곡동 760-1 마곡나루역힐스테이트에코 2층 207호
문의 02-3661-3667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