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꿈의학교 ‘6차산업 창업스쿨’

“얘들아, 농업 옆에도 멋진 길이 있단다~”

태정은 리포터 2019-11-01

교육은 가정에서부터 시작해 학교로 이어지지만 가정과 학교의 틀에만 갇힌 교육은 현장성과 생생함을 얻기 어렵다. 꿈의학교는 마을공동체가 가진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해 교육 인프라로 활용하는 또하나의 대안 채널이 되고 있다. 융합과 복합을 통한 창의적 발상이 시대적 과제가 되고 있는 요즘, 농업과 가공업, 서비스업이 함께 빚어내는 6차산업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파주꿈의학교 ‘6차산업 창업스쿨’을 소개한다.



1. ‘6차산업 창업스쿨’을 소개해주세요
6차산업은 1차산업인 농업과 2차산업인 가공업, 3차산업인 서비스업을 합쳐 탄생한 융복합 인증사업입니다. 가령 농산물을 ‘생산’하는 농장에서 그 농산물을 이용해 직접 ‘가공’하고, 여기에 ‘체험과 관광 서비스’를 접목시켜 체험형 농장을 운영하는 경우가 바로 6차산업에 해당합니다. ‘6차산업 창업스쿨’은 쇠꼴마을 소속 귀한농부학교와 법원읍 마을교육공동체에서 직접 운영하는 꿈의학교 프로그램입니다. 법원읍은 주민들이 일자리를 찾아 도시로 떠나며 인구가 점차 감소되고 있는데, 지역의 청소년들이 지역사회에 기반한 6차산업 창업아이템을 직접 기획하고 경험하면서 미래의 일자리를 창출해보는 기회를 갖도록 지난해부터 꿈의학교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학교에서 직접적인 직업교육을 하기에는 여러 한계점들이 있는 만큼 지역의 마을공동체가 학생들에게 직업 체험의 길을 제시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2. 구체적으로 어떤 활동을 하나요?
6차산업 창업스쿨은 이름 그대로 6차산업 형태의 창업을 구상하고 소규모이지만 실제로 창업을 해보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꿈의학교 개교식 날 6차산업에 대해 이론교육을 하고 실제로 다양한 실습을 했습니다. 빗물을 이용한 스마트화단 꾸미기, 부가가치를 높이는 심마니 체험, 물에서 식물이 자라는 수경재배교육, 창업아이템 설문조사 등을 실시했습니다. 심마니 체험의 경우 실물만 팔면 1천원짜리인 작은 인삼이 체험과 관광의 가치를 더하면 5천원의 가치를 갖게 되는 과정에 대해 교육했습니다. 다음으로 지역문화를 탐방하는 시간을 2회차 가졌습니다. 법원읍 인근의 지역 자원인 애룡저수지와 몇 해 전 도로공사 현장에서 발굴된 신석기 유물을 전시한 신석기문화유적지 등을 다니며 창업 아이템을 조사하고, 지역 상인회의 협조로 사진관과 공방 등 여러 가게를 탐방했습니다. 지역문화탐방을 마친 후에는 본격적인 창업동아리 활동으로 이어졌는데, 32명의 학생들을 3개 조로 나눈 뒤 각 조마다 창업 아이템을 정하고 창업 실습을 했습니다. 첫 번째 팀은 최근 식품대체재로 인정받고 있는 곤충을 이용한 창업 아이디어를 내 곤충 아이스크림, 곤충 피자를 만들었고 쇠꼴마을에서 직접 창업부스를 운영했습니다. 먹거리 외에도 곤충 오르골과 곤충 놀이 등의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했습니다. 다른 한 팀은 지역의 과일 소비를 늘리기 위해 조화 대신 과일화환 만들기 아이템을 기획해 현재 준비하고 있습니다. 세 번째 팀은 창업 활동과 함께 드론이 농업 분야에 적용될 수 있는 부분을 알기 위해 드론 조종을 실제로 배워 응용해보기도 했습니다.



3. 향후 6차산업 창업스쿨의 전망은?
지난해 꿈의학교에서는 1차산업인 농업에 중점을 두고 실제 농사를 지어 농산물을 판매하는 활동을 주로 했는데, 올해는 학생들이 좀더 흥미를 갖고 있는 2,3차산업의 비중을 높여 가공과 체험서비스로 연계시키는 활동을 중점적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6차산업 창업스쿨을 통해 학생들이 지역사회가 가진 여러 자원들을 활용해 새로운 창업의 길을 열어갈 수 있었으면 합니다. ‘농업에 길이 있다’는 신념으로 40년 넘게 농사꾼으로 살아오신 제 아버님 세대에 이어 저희 세대는 ‘농업 옆에 길이 있다’는 신념으로 열심히 뒤를 잇고 있습니다.


미니인터뷰

꿈의학교 교장 김정호씨도농복합도시인 파주에서 특히 북쪽은 농업이 주를 이루고 있는 만큼 이 지역에서 자라는 학생들이 이곳에서 터를 잡고 살아갈 수 있도록 지역사회에 기반한 미래 직업교육을 하게 됐습니다. 파주의 역사와 지역사회, 문화를 바탕으로 이를 농업과 관련지어 체험과 관광 등 부가가치가 높은 창업 분야에 대해 학생들이 실제로 경험해보면서 미래의 가치를 현실로 만들어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허민우 학생(천현초 6학년)
지금까지 6차산업창업스쿨에서 피자만들기, 장수풍뎅이 키우기, 미꾸라지 체험하기, 물놀이 등 많은 프로그램을 했는데, 여러 친구들과 함께 배우는 프로그램이 많아서 의미있는 시간이었어요. 특히 드론 조종 수업이나 트랙터 타기, 홍삼인삼 보물찾기가 가장 재미있었어요.


이하윤 학생(연풍초 5학년)
저는 6차산업창업스쿨에서 토요일마다 다양한 체험을 했습니다. 처음에 곤충을 만질 때는 무서웠지만 차츰 곤충을 많이 접하면서 무섭지 않았어요. 이곳에서는 다양한 동물들을 볼 수 있었고 피자와 쿠키 만들기도 체험했어요. 여러 체험놀이가 많은 6차산업 창업스쿨에서 다양하고 즐거운 체험을 해서 토요일이 늘 재미있었어요. 더 많은 사람들이 6차산업 창업스쿨에 오면 좋겠어요.

태정은 리포터 hoanhoan21@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