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칼럼

좋은 이름짓기, 작명의 원리

지역내일 2020-03-05

작명은 좋은 이름을 짓는 것이다. 다음과 같은 조건을 갖추어야 한다.
부르기 쉬워야 하며, 이름의 의미가 좋아야 하고, 사주의 부족한 부분을 보충하여야 하고, 음양의 조화와 삼원오행에 부합해야 한다. 타인이 부르고 또한 자기 자신이 음미하는 것으로, 이름의 의미가 삶의 태도로서 인식되고 전생애를 부단하게 일치하고자 노력하게 된다. 예를 들어 암행어사 판서를 역임한 박문수(朴文秀)의 뜻은 글문, 뛰어날수, 문장이 뛰어나다이다.

또한 이름은 사주에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주어야 한다. 기가 상생순환하도록 약한 부분은 보완하고 막힌 부분은 소통시켜줘야 한다. 이때 순환, 억부, 조후, 통기 등을 고려하여 보완해 주어야 한다. 사주에서 수(水)의 기운이 부족하면, 수의 의미를 내포한 글자로 작명하여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는 방식이 그 예이다.

그리고 이름은 발음이 중요하다. 이름은 평생 불리어지므로 발음하기가 어려우면 좋지 않은 기운이 누적될 수 있다. 이름을 보고 이미지를 연상하므로 사람들에게 부정적인 느낌을 전달되고 누적되면 자신의 운명에 나쁜 영향을 주게 된다.
발음오행이 상생되게 발음되도록 하는 것인데 예를 들어 이순신장군은 이(초성ㅇ:토) + 순(초성ㅅ:금) + 신(초성ㅅ:금) 으로 발음오행(토금금) 부합하여 상생의 기운을 가지고 있다.

그 외 수(數)가 지닌 고유의 의미(意味)를 응용하여 수리(數理)에 따라 길흉화복(吉凶禍福), 부귀빈천(富貴貧賤), 영고성쇠(榮枯盛衰)를 예지(豫知)할 수 있다는 이론을 바탕으로 작명하고 주역도 전문 작명소에서는 반영하고 있다. 그리고 작명소의 풍부한 경험도 바탕이 되어야 한다. 부천과 인천 등지의 많은 고객들을 작명하면서 이 지역 주민들의 삶과 운명에 대한 깊은 고찰을 통해 과학적이고 통계학적인 접근도 반드시 필요하다는 것을 늘 깨우친다.


부천 곽재우작명소
곽재우 소장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