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산책 - 에르제 : 땡땡전 (HERGE : TINTIN)

전설적인 캐릭터 ‘땡땡’, 한국에 오다

김선미 리포터 2019-03-07

지난 봄 벨기에를 여행했을 때, 브뤼셀의 대표 광장인 그랑플라스 건물 한 면에 커다랗게 그려진 ‘땡땡’의 모습이 무척이나 인상적이었다. ‘땡땡’이 탄생한 지도 어언 90년! 그 유명한 ‘땡땡’이 프랑스의 퐁피두센터, 그랑빨레, 런던의 서머셋하우스, 덴마크를 거쳐 아시아 최초로 한국을 찾았다고 한다.



페인팅, 드로잉, 오브제 등 총 477점 전시
세계적 인기 만화 캐릭터 ‘땡땡’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전시 ‘에르제 : 땡땡전’이 열리고 있다. 벨기에 출신 ‘에르제’가 만든 <땡땡의 모험>은 주인공 ‘땡땡’과 강아지 ‘밀루’가 세계를 여행하면서 어려운 처지에 있는 사람들을 도와주고 악당을 소탕한다는 전형적인 소년 만화이다. 만화 작품 역사상 최고의 낙찰가를 매년 경신하면서 예술적 가치를 인정받고 있는 <땡땡의 모험>은 세계 여러 나라의 문화, 예술, 역사, 생활상 등을 담은 다양한 스토리를 통해 유럽 만화의 진수를 보여준다. 벨기에 물랭사르 재단과 함께하는 이번 전시는 ‘땡땡’의 오리지널 페인팅을 비롯해 회화, 사진, 영상 등 총 477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아울러 전시 한 쪽에는 또 다른 특별한 작품들이 전시돼 있다. 이크종, 구세인, 아리, 서울여자 겸 파리지앤, 이나피스퀘어, 쓰리먼쓰 등 국내에서 웹툰 작가 혹은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발히 활동 중인 작가 여섯 팀이 ‘땡땡’에 대한 애정과 추억을 담아 그려낸 오마주 작품들이다.



유럽 만화의 정수 <땡땡의 모험>
작가 ‘에르제(Herge, 1907~1983)’는 브뤼셀에서 태어나 1983년 세상을 떠날 때까지 <땡땡의 모험>을 쓰고 그리는데 평생을 바쳤다. <땡땡의 모험>은 1929년 작가가 편집장으로 있던 어린이 잡지 <르쁘띠벵티엠(소년 20세기)>에 첫 연재를 시작했고, 그 후 시리즈가 거듭될수록 폭발적인 인기를 누렸다. 1930년 <소비에트에 간 땡땡>부터 1976년 <땡땡과 카니발 작전>까지 모두 24권이 출간되었으며 그동안 50개 언어 60개국에서 3억 부 이상이 팔리는 등 교양 만화의 고전으로 꼽힌다.
‘샤를 드골’을 비롯한 유명 인사들이 에르제와 <땡땡의 모험>에 찬사를 아끼지 않았으며 팝아트의 거장 ‘앤디 워홀’은 에르제의 초상화를 손수 그리기도 했다. 또 벨기에 우주항공국은 화성과 목성 사이의 소행성에 ‘에르제’라는 이름을 붙일 정도로 인기가 높다. 이번 전시는 에르제 연대기 순 그리고 ‘땡땡’의 각 여행지를 주제별로 분류해 놓아 어른은 물론 아이들에게도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다.

Tip  전시정보
기간 : 2018년 12월 21일(금)~2019년 4월 3일(수)
시간 : 오전 11시~오후 7시
장소 : 예술의전당 한가람디자인미술관
입장료 : 성인(만 19~64세)/ 15,000원, 청소년(만 13~18세)/ 11,000원, 어린이(만 7~12세)/ 9,000원, 미취학아동(만 13개월~만 7세 미만)/ 6,000원, 특별할인(만 65세 이상)/ 6,000원

김선미 리포터 srakim2002@daum.net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