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유학

몸과 마음·학업이 고루 성장하는 호주 조기유학

천혜의 자연환경과 우수한 교육제도

이지혜 리포터 2019-09-20

안전한 치안과 좋은 기후, 체계가 잘 잡힌 교육제도를 갖춘 호주는 조기유학 최고의 선택지로 꼽힌다. 자녀가 스트레스 받지 않고, 건강하고 행복하게 학창시절을 보내도록 도와주고 싶은 것이 학부모의 마음이기 때문이다. 최근에는 국내 입시가 갈수록 복잡해지고 예측 불허의 혼란스러운 모습을 보이는 탓에 많은 학부모들이 자녀의 조기유학을 고려해보는 분위기다. 1999년부터 지금까지 20년 넘게 호주 조기유학과 호주유학을 전문으로 진행해온 ‘바다유학’의 권양은 서울지사 지사장을 만나 호주 조기유학의 장단점에 대해 들어보았다.  



창의,자주,전문적인 호주 교육제도
호주 조기유학은 각 자치주의 체계적인 관리 아래서 현지 학생들과 함께 공부할 수 있으며 다양한 교육과정을 통해 학원 학습이나 무분별한 순위 경쟁 없이 창의적이고, 자기주도적이며, 전문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호주는 세계에서 가장 강도 높은 유학생 보호법이 있는 나라이기도 하다.
권양은 지사장은 “호주의 교육은 동양적인 교육과 서구적인 교육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있어서 우리나라 정서와도 잘 맞습니다. 유치원부터 대다수의 학교에서 교복을 착용하고 있고, 대학 진학을 위한 교육제도들이 잘 갖춰져 있으며, 엄격한 규제 안에서 학생들이 자율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운영되고 있습니다”라고 소개한다.
1년 4학기제로 운영되고 있으며 1월, 4월, 7월, 10월에 학기가 시작돼, 우리나라 학생들이 무리 없이 현지 교육에 합류할 수 있다. 보통 유학생들의 경우 3개월에서 1년의 어학연수 과정을 거친 후 원하는 학기에 합류하게 된다.

개인의 재능과 흥미 존중되는 교육 
뭐든지 최고가 되어야 하는 우리나라 분위기와 달리 호주는 학생 개개인의 관심 분야와 실력에 중심을 두고 다양한 분야를 분산하여 교육받을 수 있도록 지도한다. 아이들의 수업은 학원보다 학교 수업 시간과 방과 후 수업을 통해 진행된다. 권 지사장은 “저희 아들의 경우 운동을 하다가 부상을 당해 호주 조기유학을 선택했어요. 당시에는 딱히 무엇을 하겠다는 목표가 없었죠. 그런데 피아노도 칠 줄 모르던 아이가 음악선생님과 대화 후 기타를 접하고, 현재 대학에서 작곡을 전공하고 있습니다. 비슷한 사례는 많습니다. 한국에서는 취미 수준이라 내세우지 못했던 미술적 재능이 교사의 눈에 띄어 시드니 대학에서 회화를 전공하고 있는 학생도 있고, 과학을 좋아해 중학교 때까지의 활동 내용을 가지고 도전해 과학고등학교로 조기유학을 떠난 학생도 있습니다. 한국에 있었다면 과학고 진학은 어려운 일이었을 거예요. 그 학생의 경우 대학 내에 위치한 과학고등학교라서 이미 대학 교수에게 받는 수업도 있습니다. 향후 대학 진학에 상당히 유리하겠죠”라고 말한다.
호주는 세계 랭킹이 높은 명문대학교가 많은 나라다. 보통 시드니 대학교, 멜버른 대학교 정도만 알고 있지만 40여개의 호주 대학 대부분은 국립대학이고, 이 중 10개는 세계 100위권 대학, 20개는 200위권 대학이다.  



유학생 환영하는 도시, 맬버른 
호주 제 2의 도시로 불리는 맬버른(빅토리아 주정부 교육청)은 시드니 보다 물가가 저렴하고, 생활,교육,문화 다방면으로 유학생들에게 가장 열려있는 도시이다. 7년째 전 세계 도시 중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꼽힌 곳이며, 교육의 도시로 불리는 곳이기도 하다.  
 특히, 빅토리아 주정부 교육청에서는 20년간 무사고 호주 교육청 공식 입학처인 ‘바다유학’을 통해 국제학생 홍보대사를 모집하고 있다. 국제학생 홍보대사는 2020년 빅토리아 주정부 공립학교 입학 예정자를 대상으로 모집하며, 선정이 됐을 때 빅토리아 주정부 교육청 공식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AUD 2,000의 홍보대사 활동 지원비를 제공받게 된다.

<빅토리아 주정부 국제학생 홍보대사 모집>
▶지원자격 - 호주 멜번 공립학교 2020년 입학 예정자(year 1 to year 11)
▶원서마감 - 10월 18일 (금)
▶발표 - 11월 8일
▶선정기준 - 자기 소개서(유학을 계획한 계기, 포부 등)
▶활동기간 - 6개월 (입학 시기에 따라 상이함)
▶활동내용 - 호주 유학 준비 과정 & 학교생활 스토리(글쓰기 & 비디오)
▶혜택 - AUD 2,000 (홍보대사 활동 지원비)
빅토리아 주 교육청 홍보대사 수료증 수여

이지혜 리포터 angus70@daum.net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고 있으며, 지역내일 미디어 사이트와 관련하여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 수집∙이용(제공)에 대한 귀하의 동의를 받고자 합니다. 내용을 자세히 읽으신 후 동의 여부를 결정하여 주십시오. [관련법령 개인정보보호법 제15조, 제17조, 제22조, 제23조, 제24조] 회사는 이용자의 개인정보를 중요시하며,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개인정보보호법」을 준수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습니다.
회사는 개인정보처리방침을 통하여 회사가 이용자로부터 제공받은 개인정보를 어떠한 용도와 방식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어떠한 조치를 취하고 있는지 알려드립니다.


1) 수집 방법
지역내일 미디어 기사제보

2) 수집하는 개인정보의 이용 목적
기사 제보 확인 및 운영

3) 수집 항목
필수 : 이름, 이메일 / 제보내용
선택 : 휴대폰
※인터넷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아래 개인정보 항목이 자동으로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주소, 쿠키, MAC 주소, 서비스 이용 기록, 방문 기록, 불량 이용 기록 등)

4) 보유 및 이용기간
① 회사는 정보주체에게 동의 받은 개인정보 보유기간이 경과하거나 개인정보의 처리 목적이 달성된 경우 지체 없이 개인정보를 복구·재생 할 수 없도록 파기합니다. 다만, 다른 법률에 따라 개인정보를 보존하여야 하는 경우에는 해당 기간 동안 개인정보를 보존합니다.
② 처리목적에 따른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은 다음과 같습니다.
- 문의 등록일로부터 3개월

※ 관계 법령
이용자의 인터넷 로그 등 로그 기록 / 이용자의 접속자 추적 자료 : 3개월 (통신비밀보호법)

5) 수집 거부의 권리
귀하는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수 있습니다. 다만, 수집 거부 시 문의하기 기능이 제한됩니다.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