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곧은 독서교육, 학생에서 교육전문가로 우뚝 서다

신선영 리포터 2019-04-03

아프리카에는 ‘노인 한 명이 죽는 것은 도서관 하나가 불타 없어지는 것’이라는 속담이 있다. 그래서 인간을 휴먼 라이브러리(Human Library), 살아 움직이는 도서관이라고도 한다. 한국형 밥상머리교육을 전파하는 김정진 교수는 “인공지능 시대에 인간만이 가질 수 있는 고유한 능력은 세상과 사람을 직관하는 통찰력”이라며 “인공지능과 일자리를 경쟁해야 할 우리 아이들에게 지금 필요한 건 인문학적 감수성을 키워주는 일”이라고 강조한다.
한우리독서논술 안산단원지부 최란주 지부장을 만나 세상을 보는 안목과 인문학적 감수성을 키워주는 독서교육에 대해 들었다.



인문학은 사람을 읽어내는 다양한 경험쌓기다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으라고 했던가. 한우리독서논술 안산단원지부는 지난연말, 최란주 지부장이 수장을 맡으며 중앙동으로 이전했다. 중앙힐스테이트 맞은편 새 건물에 둥지를 튼 지부에서 전국 최연소 지부장이 교사와 학생들을 맞는다.
최 지부장은 “곧 다가올 로봇 사회에서 인간의 창의성과 공감능력으로 다양한 사람들과 잘 융합할 수 있는 인재상이 대두되면서 국어영역이 강화되고 있는 추세다. 그러나 디지털 기기에 둘러싸여 자라는 아이들은 갈수록 독해력이 떨어지고 있다”며 인문학적 경험 쌓기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독해는 문자뿐 아니라 사람을 읽어내는 영역까지 아우르는 개념으로, 입시부터 서류 작성과 보고서 쓰기까지 살아가는 데 기본이 되는 독해력의 내공은 어려서부터 쌓아가야 한다는 것이다.



배움이 가르침으로 이어지다
초등학교 때부터 한우리 교육을 받으며 성장한 그는 결혼 후 서울로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한우리독서토론논술 교사가 됐다. 그가 한 치의 망설임 없이 한우리를 선택할 수 있었던 건 29년 동안 오롯이 독서교육의 외길을 가는 변치 않는 가치관이라고 말한다. 학생 때부터 가졌던 신뢰는 교사와 독서교실장을 거쳐 현재 지부장에 이르기까지 확신으로 이어졌다고 했다. ‘책사랑 사람사랑 자연사랑’을 바탕으로 한 독서교육관, 정규교과과정을 교육콘텐츠에 녹여내면서도 매년 새로운 이슈로 연간 커리큘럼이 나오는 유동적인 시스템이 그것. 오래도록 읽혀온 고전과 더불어 교재개발팀이 선정한 신간으로 꾸려진 교재는 노키즈 존, 탄핵 사건, 법정 생중계, 카카오택시 등 시대를 반영하는 주제의 토론까지 이끈다.

여성의 직업으로서 전망
자녀는 부모의 뒷모습을 보며 자란다. 최 지부장은 “책과 함께하는 엄마를 보면서 자녀들은 독서교육이 몸으로 체득되며 유능한 독자로 성장한다. 그러나 ‘누구나 할 수 있지만 아무나 할 수 있는 영역은 아니”라며 염려를 덧붙인다. 독서교육은 단순한 지식 전달이 아니라 다양한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볼 수 있게 안내하는 영역이기에 교사가 전달하는 메시지가 개개인의 인생에 중요한 영향을 끼치는 점을 간과하지 말라고 당부한다. 그렇기에 교사들은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면서 스스로 가치관을 정립하며 자아실현을 해나간다. 배우는 학생도 가르치는 교사도 성장하는 것이다.

4개월간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되는 브랜디드 러닝(blended learning) 과정 이수 후 자격증을 취득하면 정교사로 활동할 수 있다. 본사에서는 신입교사에게 년 4~5회, 정교사들도 정기적으로 년 2회 이상 꾸준히 교육을 진행하고 지부에서는 회의와 스터디와 등 교사모임을 하며 실력을 다져간다.
최란주 지부장은 “결혼과 동시에 자신의 꿈을 접게 되는 경력단절 여성들이 이곳에서 자신의 가치를 높여가기 바란다. 두려워도 한발 내딛어라. 경력이 쌓이면 학교나 기관 강사 등 다양한 직업으로 나아갈 수 있는 발판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가치 있는 삶을 꿈꾸는 여성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

신선영 리포터 shinssami@naver.com

기사제보

닫기

(주)내일엘엠씨(이하 '회사'라 함)은 개인정보 보호법 제30조에 따라 기사제보(이하 '서비스'라 함) 이용에 따른 정보주체의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이와 관련한 운영을 신속하고 원활하게 처리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이 개인정보취급방침을 수립하여 공개합니다.
서비스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하지 않는 경우 동의를 거부할 수 있습니다. 다만, 그러한 경우 서비스의 일부 또는 전부 이용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및 수집방법
- 수집항목 : [필수]이름, 이메일, [선택]휴대폰
- 수집방법 : 서비스 이용 시

2.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다음의 목적 내에서만 개인정보를 처리하며, 이용목적이 변경되는 경우에는 개인정보 보호법 제18조에 따라 별도의 동의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합니다.
- 이용목적 : 제보 접수 및 확인, 채택 시 소정의 선물발송 등

3. 개인정보의 보유 및 이용기간
- 보존항목 : 이름, 이메일, 휴대폰
- 보존근거 : 제보 접수 및 확인, 선물발송 조회 등
- 보존기간 : 제보 접수일로부터 3개월

4. 개인정보에 관한 민원서비스
기타 개인정보침해에 대한 신고나 상담이 필요하신 경우에는 아래 기관에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한국인터넷진흥원 개인정보침해신고센터(http://privacy.kisa.or.kr/국번없이 118)
- 대검찰청 사이버수사과(http://www.spo.go.kr/02-3480-3570)
- 경찰청 사이버안전국(http://www.netan.go.kr/경찰민원 콜센터 182)

이름*
휴대폰
이메일*
제목*
내용*